김진호 향군회장 "반드시 승리할 수 있는 능력을 갖추는데 최선을 다해 달라"
  • 김진호 재향군인회장(왼쪽)이 9일 남영신 지상작전사령관에게 격려금을 전달하고 있다. 사진=향군 제공
[데일리한국 주현태 기자] 대한민국재향군인회(이하 향군)는 9일 새해를 맞아 우리 군 지상작전의 심장부 역할을 수행하고 있는 지상작전사령부를 방문해 위문하고 격려했다고 밝혔다..

이날 오전 김진호 재향군인회장을 비롯해 부회장, 시도회장단은 지난해 1월 새로 창설된 지상작전사령부를 방문해 부대현황을 소개 받았다.

김진호 회장은 이후 군 선배로서 최근 남북관계 등 한반도를 둘러싸고 시시각각 변하고 있는 안보상황에 대해 의견을 나누고 국민들이 안심할 수 있도록 완벽한 군사대비태세 유지를 당부하면서 위문금을 전달했다.

향군은 김진호 회장 취임 후 국가안보 제2 보루인 향군이 현역 장병들의 사기를 진작시켜 국민에게 신뢰 받는 군대가 되도록 지원 하는 것을 ‘안보활동 3대 기조’에 포함해 매년 군부대를 찾아 지원활동을 해오고 있다. 지난 연말에는 합참을 비롯해 육·해·공군 본부를 위문한 바 있다.

남영신 지작사령관은 인사말을 통해 “경자년 새해를 맞아 지상작전사령부에 대한 격려와 성원을 위해 방문해 주신 재향군인회 회장단을 진심으로 환영하며 감사하다”며 “어떠한 상황에서도 군 본연의 임무는 변함없음을 명심하고 대비태세 유지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진호 회장은 “지상작전사령부는 우리 군의 연합 및 합동작전을 수행하는 지상군 최상위 사령부로서 빠르게 변화하고 있는 미래 전장환경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첨단전력을 효과적으로 운영해 유사시 반드시 승리할 수 있는 능력을 갖추는데 최선을 다해 달라”고 당부했다.

기자소개 주현태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1/09 14:32:03 수정시간 : 2020/01/09 16:26:54
센스 추석선물 주목할만한 분양 주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