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농협은행 영암군지부, 영암군 지체장애인협회에 후원금 500만원 전달
  • 사진제공=영암군
[영암(전남)=데일리한국 방석정 기자] NH농협은행 영암군지부(지부장 오정현)는 영암군청에서 관내 지체장애인을 위한 'NH농협카드 공익기금'전달식을 가졌다고 3일 밝혔다.

이번 전달식에는 전동평 영암군수, 조정기 의장, 박현주(지체장애인협회)회장 등 관계자들이 참여한 가운데 후원금 전달식이 진행되었으며, 금번 후원금에 대한 지원내용 및 소외계층 지원사업의 필요성에 대해 공유하는 시간을 가졌다.

전달된 후원금은 관내 지체장애인들의 권익신장과 삶의 질 향상을 위한 후원활동에 사용될 예정이다. 이날 기금 전달식에 참석한 오정현 지부장(NH농협은행 영암군지부)은 “지역사회와 더불어 함께 살아가는 나눔문화와 사회공헌활동이 확산될 수 있도록 앞으로도 지속적인 사회공헌 활동을 펼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NH농협카드는 New농촌사랑체크카드 등의 이용액의 일부를 기금으로 조성하여 농업·농촌 발전을 위한 소외계층 지원, 장학사업, 환경보전 등 지역사회 공헌활동을 지원하고 있다.

기자소개 방석정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12/03 16:28:30 수정시간 : 2019/12/03 16:28:30
新경영전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