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회 > 지역
  • 평택시와 중국 산동성 연태시, 교류협력 증진 위한 양해각서 체결
  • 기자심재용 기자 jr3030@hankooki.com 승인시간승인 2019.12.03 15:11
문화.교육.관광.체육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발히 교류.협력키로 약속
  • 연태시 장술평 당서기(왼쪽)와 정장선 평택시장(오른쪽)이 기념촬영 했다.사진=평택시청 제공
[평택(경기)=데일리한국 심재용 기자]평택시(시장 정장선)가 3일 중국 산동성 연태시(당서기 장술평)와 각 분야의 실질적인 교류와 협력 관계 증진을 위한 양해각서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양해각서 체결은 지난 10월, 양 도시 간 교류와 협력에 대한 공감대 형성에 따른 것으로, 이날 방문에서는 문화·교육·관광·체육·기타 교류 등 다양한 분야의 우호교류협정 체결 방안에 대해 논의됐다.

이와 함께 3일 저녁, 중국 산동성 주최로 서울에서 개최되는 ‘중국 산동성·한국 개방협력 추진회의’ 행사에서 전자상거래, 항로 확대 등 항만경제 관계를 더욱 강화하기 위한 항만경제협력 강화 협약서도 체결한다.

정장선 평택시장은 “이번 양해각서 체결을 통해 양 도시가 미래지향적이고 발전적인 동반자로서 서로의 역할과 구체적인 방안을 마련하는 계기가 될 수 있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장술평 중국 연태시 당서기는 “앞으로 양 도시 모두에게 도움이 되는 다양한 교류사업을 추진해 공동번영과 상생발전을 협력해 나가자”고 답했다.

한편, 평택시는 연태시와 지난 몇 년간 상호 방문을 통해 공동 발전을 논의해 왔고, 올해도 ‘경제협력 파트너 협정’,‘협력관계 증진을 위한 양해각서’를 체결한데 이어 앞으로도 우호협력 증진을 위해 서로 노력하기로 했다.

기자소개 심재용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12/03 15:11:32 수정시간 : 2019/12/03 15:11:32
新경영전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