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경기도소방재난본부
[데일리한국 심재용 기자] 1일 오전 9시40분께 경기도 과천시 중앙동 한 오피스텔 신축공사 현장에서 기존 단층짜리 건물 철거 중 지붕이 무너진 사건이 발생했다.

이 사고로 근로자 2명이 매몰돼 소방당국이 구조하고 있다. 이들 가운데 1명은 하반신만 구조물에 깔린 상태로 의식이 있는 상태고, 다른 1명은 외부에서 보이진 않지만 구조팀과 대화가 가능한 상황인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구조를 완료하는 즉시 사고 경위를 조사할 방침이다.

기자소개 심재용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12/01 12:47:54 수정시간 : 2019/12/01 12:47:5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