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한국 정하영 기자] 토요일인 16일은 기압골의 영향에서 벗어나 중국 북동지방에 위치한 고기압의 영향을 받아 오전 중부지방을 시작으로 곳곳에서 맑은 날씨를 보이겠다.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은 전국이 흐리다 오전 6시에 중부지방부터 맑아지겠고, 충청도와 전북, 경북은 새벽까지 곳에 따라 비가 오는 곳이 있겠다.

이날 아침 최저기온은 -1~12도, 낮 최고기온은 13~20도 정도가 될 것으로 전망됐다.

구체적으로 지역별 아침 최저기온은 △서울 5도 △인천 5도 △수원 5도 △춘천 3도 △강릉 6도 △청주 9도 △대전 9도 △세종 6도 △전주 10도 △광주 10도 △대구 6도 △부산 11도 △울산 8도 △창원 8도 △제주 13도 등이다.

낮 최고기온은 △서울 15도 △인천 14도 △수원 16도 △춘천 13도 △강릉 17도 △청주 16도 △대전 17도 △세종 17도 △전주 18도 △광주 19도 △대구 18도 △부산 20도 △울산 19도 △창원 18도 △제주 22도 등으로 예보됐다.

기상청은 “이날 새벽부터 아침 9시 사이 비가 오는 지역에서는 가시거리가 짧고, 중부내륙에서는 내린 비가 얼어 도로가 미끄러운 곳도 있겠으니, 교통안전에 각별히 유의해달라”면서 “바람이 시속 30~45km로 약간 강하게 부는 곳도 있겠으니 시설물 관리도 유의하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국립환경과학원에 따르면 이날은 미세먼지 농도가 대체로 ‘보통’에서 ‘좋음’ 수준을 보일 것으로 예상된다.

다만 충북은 ‘나쁨’수준을 보일 것으로 예보됐다.

기자소개 정하영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11/16 00:15:08 수정시간 : 2019/11/16 00:15:08
新경영전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