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유토이미지
[데일리한국 정하영 기자] 토요일인 9일에는 전국이 맑은 날씨와 함께 영하권 추위가 이어지겠다.

강원 북부 동해안에는 낮에 산발적으로 빗방울이 내릴 전망이다.

9일 토요일에는 중부내륙과 경상내륙 등 일부 지역이 영하권에 들어가지만 10일 일요일에는 전국이 영상 기온을 회복할 것으로 전망됐다.

9일 아침 최저기온은 -2~9도로 예보됐으며 낮 최고기온은 15~20도를 보이겠다.

기상청은 “낮과 밤의 기온차가 커 건강관리에 유의해야 하며 9일 새벽부터 아침 사이 중부내륙과 남부내륙에는 서리가 내릴 예정으로 농작물 관리에 신경써야 한다”고 밝혔다.

한편, 주말 동안 미세먼지는 ‘보통’ 수준을 보일 것으로 예보됐다.

기자소개 정하영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11/09 05:00:09 수정시간 : 2019/11/09 05:00: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