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회 > 지역
  • 올 하반기 경기도 산하 공공기관 채용 경쟁률 53.7대1
  • 기자하태호 기자 thha@hankooki.com 승인시간승인 2019.11.08 09:35
경기관공공사 244.6대1 최고 경쟁률 기록…학력·출신지역 고려 않는 블라인드 방식
  • 경기도청 전경 사진=경기도 제공
[경기=데일리한국 하태호 기자] 올 하반기 경기도 산하 18개 공공기관 직원 공개채용 경쟁률이 53.7대 1로 최종 마감됐다.

이는 올 상반기 평균경쟁률 40대1보다 더욱 높아진 수치로, 학력이나 출신지역 등을 고려하지 않는 경기도 공개채용에 대한 높은 관심이 반영된 결과로 풀이된다.

경기도는 지난달 29일부터 지난 6일까지 경기도 공공기관채용 통합홈페이지(http://gg.saramin.co.kr)를 통해 ‘2019년 하반기 경기도 공공기관 통합공채시험’ 원서접수를 진행한 결과, 총 160명 모집에 8595명이 지원해 평균 53.7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고 8일 밝혔다.

경기관광공사가 3명 모집에 743명이 지원, 244.6대1의 경쟁률을 기록, 도 산하 18개 공공기관 가운데 가장 높은 경쟁률을 나타냈다.

이어 킨텍스 112.8대1, 경기농식품유통진흥원 94대1, 경기도장애인체육회 87.6대1, 경기콘텐츠진흥원 81대1,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 64.6대1, 경기문화재단 64대1, 경기도시공사 61.5대1등이 평균을 웃도는 경쟁률을 기록한 것으로 집계됐다.

이밖에 △경기도의료원 52.3대1△경기연구원 46대1△경기도일자리재단 40대1△경기평택항만공사 37.6대1 △경기도주식회사 32.7대1 △경기도평생교육진흥원 19.5대1 △경기대진테크노파크 18.2대1△경기복지재단 15대1△경기신용보증재단 8.6대1△경기도청소년수련원 7.3대1 등의 순이었다.

이와 함께 최다지원 인원을 기록한 기관은 40명 모집에 2461명이 지원한 경기도시공사로 나타났다.

도 산하 18개 공공기관의 통합공채 필기시험은 오는 23일 치러질 예정으로 시험장소 등 필기시험 등에 관한 구체적인 사항은 오는 14일 경기도 공공기관채용 통합 홈페이지(http://gg.saramin.co.kr)에 공지될 예정이다.

필기시험 이후 서류전형, 면접시험, 최종합격자 선발은 공공기관 자체적으로 실시된다.특히 서류전형과 면접 등 채용 전 과정은 학력, 출신지역 등을 고려하지 않는 ‘블라인드 채용방식’을 원칙으로 진행된다.

앞서 도는 올해 상반기 18개 공공기관 139명 채용을 목표로 통합공채를 진행했으며, 평균 40대1의 경쟁률을 거쳐 총 110명이 최종 합격했다.

기자소개 하태호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11/08 09:35:47 수정시간 : 2019/11/08 09:35:4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