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회 > 지역
  • 경성대 관악단, ‘대한민국 관악경연대회’ 축하공연 참여
  • 기자윤나리 기자 nryoon@hankooki.com 승인시간승인 2019.08.19 14:15
  • 경성 윈드 오케스트라의 지휘를 맡은 이기균 교수. 사진=경성대 제공
[부산=데일리한국 윤나리 기자] 경성대학교 음악학부 관악단 ‘경성 윈드 오케스트라’가 18일부터 23일까지 김해문화의전당에서 열리는 2019 대한민국관악대축제와 제 44회 관악경연대회에서 축하공연을 선보인다.

1976년부터 개최되고 있는 이번 관악경연대회에 전국 대학 중 유일하게 초대된 경성 윈드 오케스트라는 19일 오후 5시에 축하공연을 펼친다.

경성 윈드 오케스트라는 1990년부터 현재까지 매년 쉬지 않고 29회의 정기연주회를 진행해 온 경성대 음악학부의 관악단이다. 현재 40명의 관악 전공 단원들로 구성돼있으며 고전음악에서 현대음악, 창작품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레퍼토리를 선보이고 있다.

경성 윈드 오케스트라의 지휘를 맡은 이기균 교수는 러시아적 강렬한 음색의 지휘력을 소유한 실력자로 '제4회 대한민국 오페라 대상 창작오페라 부문 최우수상’, ‘제27회 기독교문화대상(오페라부문, 지휘) 최우수상’, ‘제2회 대한민국 예술 문화 공헌상’ 등을 수상한 바 있다.

기자소개 윤나리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8/19 14:15:22 수정시간 : 2019/08/19 14:15:22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