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현석 前 대표의 상습도박 의혹 단서 확보 목적
  • YG사옥. 사진=연합뉴스
[데일리한국 정하영 기자] 경찰이 YG엔터테인먼트 사옥 압수수색을 실시했다.

서울지방경찰청 지능범죄수사대는 17일 오전 9시부터 서울 마포구 소재 YG사옥에 수사관을 보내 압수수색을 진행했다.

이번 압수수색은 양현석 전 YG엔터테인먼트 대표가 상습적으로 도박을 했다는 혐의를 뒷받침 할 단서 확보를 위한 것으로 전해진다.

한편, 이날 압수수색 대상에서 양 전 대표의 주거지는 포함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기자소개 정하영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8/17 13:43:26 수정시간 : 2019/08/17 13:43:39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