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회 > 사회일반
  • 한국지역정보개발원, 마포구 지역사회 상생을 위한 나눔활동 전개
  • 기자주현태 기자 gun1313@hankooki.com 승인시간승인 2019.07.23 11:59
  • 한국지역정보개발원 직원이 마포구청 관계자에게 원목책상, 모기퇴치캔들을 전달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한국지역정보개발원
[데일리한국 주현태 기자] 한국지역정보개발원(KLID ·원장 지대범)은 최근 마포구청에 지역사회와의 상생을 위해 임직원들이 자체 제작한 물품(원목책상, 모기퇴치캔들)을 전달했다.

개발원에 따르면 이번에 기증한 물품은 7월에 개최된 ‘비전 및 핵심가치 선포 워크숍’에서 마포구내 어려운 이웃을 돕기 위해 직원들이 직접 만든 물품이어서 더욱 의미가 깊다는 설명이다.

한국지역정보개발원은 2011년부터 임직원의 자발적 참여로 구성된 ‘KLID 봉사단’을 중심으로 매월 사회봉사활동을 실시하고 있으며 △어르신 스마트폰 사용교육 △지역사회 복지관 방문봉사 △의료시설 봉사활동 등 사회적 가치 실현을 위해 노력해오고 있다.

지대범 한국지역정보개발원장은 “이번에 임직원이 직접 제작한 물품 기부 활동이 지역사회에 도움이 되길 바라며, 앞으로도 공공기관의 사회적가치 실현을 위한 나눔활동을 꾸준히 실천하겠다”고 밝혔다.

기자소개 주현태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7/23 11:59:31 수정시간 : 2019/07/23 11:59:31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