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회 > 사회일반
  • 태풍 다나스 소멸에도 김해공항 일부 지연·결항 계속…현재 상황은?
  • 기자신영선 기자 eyoree@hankooki.com 승인시간승인 2019.07.21 07:21
  • 사진=네이버
5호 태풍 '다나스'(DANAS)의 소멸로 전국 공항 운항이 재개됐지만, 일부 항공편의 지연 및 결항은 계속되고 있다.

21일 기상청에 따르면 태풍의 영향권에서 벗어난 인천공항 등 전국의 국제선은 정상운영 되고 있다.

하지만 이날 오전 김해공항에 안개가 끼는 등 기상 악화로 오전 8시10분 김해발 인천행 대한항공 여객기 등 4편(도착 3·출발 1)이 결항됐다.

또한 세부행 김해발 진에어 여객기 등 4편도 인천공항으로 회항했다가 다시 목적지인 김해공항으로 되돌아갔다.

한편 지난 20일 한국공항공사와 인천공항공사에 따르면 다나스의 영향으로 19일부터 이날까지 제주와 김포, 청주 등의 공항에 292편의 항공기가 결항됐다.

기자소개 신영선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7/21 07:21:45 수정시간 : 2019/07/21 07:21:45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