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회 > 지역
  • 경성대, 전기학회 여성캡스톤디자인경진회 대상 수상
  • 기자윤나리 기자 nryoon@hankooki.com 승인시간승인 2019.07.18 15:04
  • 대한전기학회 주영훈 회장(좌측)으로부터 대상을 수상한 엄정온, 배남혁 학생.사진=경성대 제공
[부산=데일리한국 윤나리 기자] 경성대학교는 공과대학 기계메카트로닉스공학부가 최근 강원도 델피노 리조트에서 열린 ‘대한전기학회 여성엔지니어 캡스톤 디자인 경진대회’에서 엄정온 학생팀이 대상을 수상했다고 18일 밝혔다.

메카트로닉스공학전공 3년 엄정온 학생을 주축으로 한 경성엔지니링디자인(KED)팀은 ‘SOS(Sign-language Optimization System)’란 주제로 수화를 문자로 효율적으로 번역하는 시스템을 개발해 대회 최고상인 대상을 수상했다.

경성대 메카트로닉스공학전공은 전공교육과 함께 창의설계, 응용설계 등 설계교과과정을 운영하고 있다. 또 링크플러스사업, 지식재산교육선도사업, 여성공학인재양성(WE UP)사업 등의 국책사업과 경성챌린지, 열정학기제를 포함한 교내 특성화사업을 통해 캡스톤 디자인 과정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개발·운영 중이다.

메카트로닉스공학과장인 안진우 교수는 “대회 결과를 매년 학과디자인페스티벌을 통해 발표하는 등 학부생의 실무와 융합교육에 힘쓰고 있다”며 “이번 성과도 이러한 융합교육 성과의 일부라고 할 수 있다”고 말했다.

기자소개 윤나리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7/18 15:04:06 수정시간 : 2019/07/18 15:04:06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