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연합뉴스
[데일리한국 정하영 기자] 수요일인 26일은 제주도 남쪽에서 올라오는 장마전선의 영향으로 전국에 비가 내리겠다.

오전에는 남부지방, 오후에는 수도권 등 중부지방에도 비가 올 것으로 예보됐다.

현재 호우 경보가 발효 중인 제주도에는 천둥·번개를 동반한 강한 비가 내리고 있다. 특히 제주도 산지나 지리산 부근 등에는 지형적인 영향으로 최고 100㎜ 이상의 비가 내릴 전망이다.

전남, 경남, 제주도의 예상 강수량은 20∼60㎜, 그 밖의 지역은 10∼40㎜의 비가 예상된다.

이날 서울·경기지역과 강원 영서 지역에는 폭염 특보가 내려져 있다.

서울 낮 기온은 32도까지 오르겠다. 다른 내륙 지역도 30도 이상으로 기온이 올라 건강관리에 유의해야한다.

폭염특보는 오후 들어 비가 내린 후 모두 해제될 전망이다.

기자소개 정하영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6/26 09:36:57 수정시간 : 2019/06/26 09:36:57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