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회 > 지역
  • 퇴임 앞둔 부경대 교수, 대학에 장학금 2500만원 기부
  • 기자윤나리 기자 nryoon@hankooki.com 승인시간승인 2019.06.20 10:52
윤종락 정보통신공학과 교수 장학금 쾌척
  • 윤종락 부경대 정보통신공학과 교수. 사진=부경대 제공
[부산=데일리한국 윤나리 기자] 부경대학교는 윤종락 정보통신공학과 교수가 오는 8월 정년퇴임을 앞두고 최근 장학금 2500만원을 대학에 기부했다고 20일 밝혔다.

윤 교수는 “30년간 부경대에서 근무하다 은퇴를 앞두고 생각해보니 지금의 나를 여기 있게 한 것은 가족은 물론 제자들과 동료 교수들, 조교 등 내 주변의 모든 이들 덕분”이라며 “이 고마움을 어떤 방식으로라도 표시하고 싶어 학교에 기부하게 됐다”고 말했다.

윤 교수는 부산수산대를 졸업한 뒤 국방과학연구소를 거쳐 플로리다 애틀랜틱 대학교에서 석·박사학위를 받았고 1990년 부경대에 부임해 30년간 학생들을 가르쳐 왔다. 한국음향학회장과 부경대 음향진동공학연구소장을 역임하는 등 수중음향통신 분야 전문가로 인정받고 있다.

부경대는 윤 교수의 뜻에 따라 향후 5년간 정보통신공학과 3학년 학생 가운데 매년 1명씩 선발해 장학금 500만원씩을 전달할 계획이다.

기자소개 윤나리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6/20 10:52:52 수정시간 : 2019/06/20 10:52:52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