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회 > 지역
  • 조광한 남양주시장, 국회의장 만나 지역 철도교통 필요성 설명
  • 기자이성환 기자 goodlee21@hankooki.com 승인시간승인 2019.06.18 18:32
  • 사진 왼쪽 조광한 시장=남양주시 제공
[남양주(경기)=데일리한국 이성환 기자] 조광한 경기 남양주시장이 문희상 국회의장과 만나 지역 철도교통의 필요성을 설명하고 적극적인 지원을 요청했다.

조 시장은 이날 국회를 방문, 문 의장과 면담을 갖고 별내·진접선 연결사업 조속 추진을 요청했다고 18일 밝혔다.

조 시장은 "현재 공사 중인 별내·진접선의 경우 환승 적용이 제대로 되지 않아 시민 불편은 물론, 사회적 손실이 발생할 수 있다"며 국회차원의 정책적 지원을 요구했다.

이어 조시장은 "정부의 신도시 교통정책 메시지가 남양주시민들에게 확실히 전달되기 위해서는 GTX-B 노선의 빠른 예비타당성 조사가 이뤄져야 한다"며 "3기 신도시의 핵심인 자족도시 조성을 위해선 철도교통망 확충이 필수"라고 강조했다.

이에 문 의장은 "남양주지역을 포함한 수도권 동북부의 교통문제에 대해 잘 알고 있다"며 "국회차원에서 도울 일이 있으면 적극적으로 돕겠다"고 화답했다.

기자소개 이성환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6/18 18:32:57 수정시간 : 2019/06/18 22:42:24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