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회 > 사회일반
  • 유동균 마포구청장, 중소기업옴부즈만 중소기업 규제 애로사항 청취
  • 기자주현태 기자 gun1313@hankooki.com 승인시간승인 2019.06.16 16:57
  • 유동균 마포구청장(앞줄 오른쪽에서 세번째)이 간담회를 마무리하고 관계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마포구 제공
[데일리한국 주현태 기자] 마포구(구청장 유동균)는 지난 14일 상암 DMC 첨단산업센터에서 ‘마포구-중소기업 옴부즈만 기업그물망 현장공감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날 유동균 마포구청장과 박주봉 옴부즈만 차관을 비롯한 마포구 관계자, 지역기업 및 협업단체 등 20여명이 참석했다. 이들은 관내 중소기업과 규제 애로사항에 대한 심도 있는 대화를 나누고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다.

간담회에서는 마포구 특화분야인 정보서비스기업과 DMC 첨단산업센터에 입주한 지역 기업의 현장 애로사항에 관한 이야기가 오갔다.

유동균 구청장은 “중소기업들이 겪고 있는 불합리한 규제 사항을 가감 없이 들을 수 있어 뜻깊은 자리였다”며 “기업이 일하기 좋은 마포구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더욱 적극적으로 협력하겠다”고 밝혔다.

기자소개 주현태 기자 다른기사보기
올해의 차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6/16 16:57:38 수정시간 : 2019/06/16 16:57:38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