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지하철 4호선.사진=연합뉴스
[데일리한국 이솔 기자] 14일 오전 출근길 서울 지하철 4호선 운행이 중단되거나 지연돼 시민들이 불편을 겪고 있다.

이날 오전 트위터 등 소셜 네트워크 서비스(SNS)에는 "4호선이 단전으로 운행이 원활하지 않다"는 내용의 글이 올라왔다.

네티즌들은 "4호선 고장 나면 어쩌자는 거임" "4호선 단전이라니 아침부터 무슨 소리냐" "4호선 또 고장남?" "4호선 고장 나서 지금 버스만 타고 학교 감" 등이라며 불만을 쏟아냈다.

한편 4호선 운행 중단 및 지연과 관련한 정확한 원인은 밝혀지지 않았다.

기자소개 이솔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6/14 07:13:30 수정시간 : 2019/06/14 07:13:30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