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회 > 지역
  • 전남·인천 지역 인사, "동남권 관문공항 적극 지지"
  • 기자윤나리 기자 nryoon@hankooki.com 승인시간승인 2019.05.26 17:53
27일 국회서 동남권 관문공항 대국민 보고회서 전국적 여론 형성 기대
[부산=데일리한국 윤나리 기자] 김영록 전남지사와 송영길 국회의원(전 인천시장)이 26일 ‘동남권 관문공항 건설’을 적극 지지하고 나섰다.

이날 오전 11시 사상구 삼락생태공원 축구장에서 개최된 재부산호남향우회 체육대회에 참석한 김영록 전남지사는 축사를 통해 “동남권 관문공항은 반드시 필요하다고 생각한다"며 "부산과 전남이 함께 발전하기 위해서는 동남권 관문공항 건설, 남해안권 관광밸트 조성 등을 통해 함께 교류하여 상생해 나가야 한다”며 호남향우회 회원들에게 적극적인 지지를 당부했다.

이어 송영길 국회의원도 “인천시장 재직 시 국제선이 인천공항을 중심으로 운영되는 것을 봤다”며 “지금은 국가균형발전을 위해 동남권에도 관문공항이 반드시 필요하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오거돈 부산시장은 “전남지사님과 함께 송영길 의원님도 동남권 관문공항을 강력히 찬성하시는 입장임을 확인했으며 이에 감사드린다”며 “부산시의 숙원사업은 동남권 관문공항이며, 여기 계신 분은 호남출신 부산시민들이시니 우리 부산과 호남의 발전을 함께 노력해 나가자”고 말했다.

부산시 관계자는 “동남권 관문공항 건설이라는 꿈을 이루기 위해 지금까지 쉼 없이 달려온 우리의 염원이 호남까지도 전해졌다”면서 “오는 27일 국회에서 개최되는 동남권 관문공항 검증결과 대국민 보고회를 통해 전 국민들도 부·울·경 800만의 염원인 동남권 관문공항 건설의 필요성을 알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기자소개 윤나리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5/26 17:53:59 수정시간 : 2019/05/26 17:53:59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