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회 > 지역
  • BNK부산은행, 세계인의 날 기념 ‘외국인 금융거래 가이드북’ 무료 배포
  • 기자윤나리 기자 nryoon@hankooki.com 승인시간승인 2019.05.20 15:20
계좌개설·환전·송금 등 금융거래 관련 내용 6개 언어로 제작
  • BNK부산은행은 20일 세계인의 날을 기념해 ‘외국인 금융거래 가이드북’을 제작해 무료로 배포한다. 사진=부산은행 제공
[부산=데일리한국 윤나리 기자] BNK부산은행은 20일 세계인의 날을 기념해 국내 거주 외국인 고객의 원활한 금융거래 지원을 위한 ‘외국인 금융거래 가이드북’을 제작해 배포한다고 밝혔다.

올해 12주년을 맞는 '세계인의 날'은 다양한 민족·문화권의 사람들이 서로 이해하고 공존하는 다문화 사회를 만들자는 취지로 2007년 제정한 법정기념일이다.

부산은행은 외국인 고객들이 보다 편리하게 금융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계좌개설, 환전·송금, 카드발급, 모바일뱅킹 등 거래 시 필요한 내용들을 한국어와 영어, 중국어, 베트남어, 우즈벡어, 인도네시아어 등의 6개 국어로 번역해 가이드북을 제작했다.

외국인 금융거래 가이드북은 부산은행 전 영업점과 부산 소재 대학교, 부산출입국·외국인 청, 부산외국인근로자지원센터 등에서 수령할 수 있다.

김용규 부산은행 마케팅추진부장은 “12주년 세계인의 날을 맞아 국내 거주 외국인 고객들에게 더욱 편리한 금융서비스를 지원하기 위해 다국어 가이드북을 제작했다”며 “앞으로도 포용적 금융의 실천을 위해 금융 사각지대를 해소할 수 있는 다양한 지원 프로그램을 이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기자소개 윤나리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5/20 15:20:38 수정시간 : 2019/05/20 15:20:38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