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유토 이미지
[데일리한국 최승훈 기자] 대전 소아전문병원에서 시작된 홍역 집단발병 사태가 계속되고 있다.

대전시는 20일 홍역 확진자 2명이 추가 발생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확진자는 20명으로 늘었다.

추가 확진자는 41세 남성과 생후 3개월 여자 아기인 것으로 전해졌다.

현재 확진자 20명 가운데 4명은 자택 격리, 1명은 병원에 격리돼 있다.

발진 발생 후 4일이 지나 안정기에 접어든 15명은 격리 해제됐다.

기자소개 최승훈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4/20 17:47:17 수정시간 : 2019/04/20 17:47:17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