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김경수 경남도지사. 사진=데일리한국 DB
[데일리한국 박진우 기자] 김경수 경남도지사의 항소심이 오는 19일 열린다.

17일 법원 등에 따르면, 서울고법 형사2부(차문호 부장판사)는 오는 19일 오전 10시 30분 김 지사의 항소심 첫 공판을 개최한다.

준비기일 없이 바로 정식 재판이 시작하는 만큼, 김 지사는 이날 직접 법정에 나와야 한다.

김 지사는 '드루킹' 김동원씨 일당과 공모해 댓글 조작을 벌인 혐의로 지난 1월 30일 1심에서 징역 2년의 실형을 선고받고 법정에서 구속됐다

이날 재판부는 김 지사 측이 청구한 보석(보증금 등 조건을 내건 석방) 심문도 함께 진행할 예정이다.

따라서 김 지사는 구속 후 처음으로 이번 사건에 대해 직접 자신의 입장을 밝힐 것으로 전망된다.

기자소개 박진우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3/17 13:26:50 수정시간 : 2019/03/17 13:26:50
데일리한국 창간 5주년 여론조사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