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회 > 지역
  • 김천시 육아종합지원센터, ‘2019년 시간제보육제공기관’ 선정
  • 기자구교근기자 kkk120@hankooki.com 승인시간승인 2019.03.15 12:05
6∼36개월 미만 영아, 평일 오전 9시~오후 6시까지 시간제보육실 운영
  • 김천시 육아종합지원센터가 ‘2019년 시간제 보육제공기관’으로 지정돼 ‘시간제 보육실’을 운영한다. 사진=김천시 제공
[김천(경북)=데일리한국 구교근 기자] 김천시 육아종합지원센터는 ‘2019년 시간제 보육제공기관’으로 지정돼 가정양육수당 수급 중인 6~36개월 미만의 영아와 부모를 대상으로 육아종합지원센터내에 ‘시간제 보육실’을 15일 오픈했다고 밝혔다.

시간제보육제공기관은 일시보육서비스의 제공이 가능한 시설로서 ‘영유아보육법’ 제26조의 2, 제2항에 의거 보건복지부령으로 정하는 기관으로서 시간제 보육 이용대상에 맞춰 영아의 안전 확보 및 이용 영아에 적합한 보육환경이 제공된다.

시간제 보육제공기관에서는 보호자의 병원 이용이나 외출 등의 사유로 급하게 아이를 맡길 곳이 필요할 경우 아이를 맡기고 시간에 따른 보육료를 지불하는 보육서비스로서 가정양육수당 수급가정은 시간당 1000원, 유아학비수당 수급자는 4000원 자부담으로 월 80시간 이용가능하며 6∼36개월 미만 영아를 대상으로 평일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운영되며 온라인(아이사랑포털사이트)을 통해 이용할 수 있다.

김천시 가족행복과 장재근 과장은 “가정양육을 하는 부모들의 부담을 해소하고 안전하고 쾌적한 환경으로 시간제 보육실을 이용하는 부모와 영아의 만족도를 높이고자 노력하겠다”며 “영유아부모님들의 지친육아에 힐링이 되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기자소개 구교근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3/15 12:05:12 수정시간 : 2019/03/15 12:05:12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

오늘의 핫 이슈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