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회 > 사회일반
  • 을지로 4가역, 인근 화재 발생..."지하철 문 열릴 때 연기 냄새 나" "인명 피해 없어 다행"
  • 기자이슈팀 기자 love7777@hankooki.com 승인시간승인 2019.02.14 14:42
을지로에서 화재가 발생한 것에 네티즌들의 반응이 이어지고 있다.

14일 서울 중구 을지로의 한 철물점 밀집지역에서는 화재가 발생했다. 지하철 2호선 을지로4가역 인근 건물의 1층에서 화재가 발생했다는 신고를 받고 소방당국이 진화에 나섰다.

이날 을지로에서 발생한 화재는 철물점에서 아크릴 작업 중 불꽃이 튀어 발생한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화재 진압 후 정확한 원인을 파악할 예정이다.

을지로에서 화재가 발생한 것에 네티즌들은 "을지로 4가 지하철 문 열리는데 연기 냄새 나네요", "겨울이라 그런가 화재가 자주 발생하는듯", "인명 피해는 없다니 다행", "요즘 화재 아니면 지진이네" 등의 반응을 보였다.

기자소개 이슈팀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2/14 14:42:26 수정시간 : 2019/02/14 14:42:26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

오늘의 핫 이슈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