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겸, 이계옥 의원 '5분 자유발언' 스타트 끊어
  • 의정부시의회는 1월 14일 2019년도 첫 회기인 제286회 임시회를 개회하고 본격적인 의정활동에 돌입했다. 사진=의정부시의회 제공
[의정부(경기)=데일리한국 김동영 기자] 의정부시의회(의장 안지찬)가 14일부터 21일까지 8일간의 일정으로 2019년도 첫 회기인 제286회 임시회를 개회하고 본격적인 의정활동에 들어갔다.

이번 임시회의 주요 일정으로는 14일 운영위원회를 시작으로 18일까지 각 상임위원회별로 2019년도 업무보고와 의정부시 도시계획 조례 일부개정조례안 등 8건의 안건을 심의한다.

안지찬 의장은 개회사를 통해 "올해는 의정부시의회 2년차를 시작하는 뜻깊은 해로, 그 어느 때보다도 해야 할 일이 많은 한 해가 될 것 같다"고 강조했다. 안 의장은 "시작이 반이라고 했듯이 잘 준비된 출발은 시행착오를 줄이고 좋은 결과를 이끌어 낼 확률이 높은 만큼 동료 의원들께 당부드린다"면서 "주요 시책과 현안사항에 시민의 의견이 반영됐는지, 추진과정에 문제는 없는지 세밀한 검토를 통해 시민의 다양한 의견이 시정에 반영 될 수 있도록 노력해 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 민주당 소속 김정겸 의원(왼쪽)과 이계옥 의원(오른쪽)이 5분 자유발언을 실시하고 있다. 사진=의정부시의회 제공
한편, 이날 임시회에 앞서 '5분 자유발언'을 신청한 김정겸 의원(민주당, 나선거구)은 의정부시 상권 활성화와 일자리 창출 및 관광도시로의 도약을 위한 '사후 면세점 설치'에 관해 발언하였으며, 이계옥 의원(민주당, 다선거구)은 3·1 운동 100주년과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을 맞이해 경기북부의 중심 도시인 의정부시에 '3·1운동 100주년 기념 공원'을 조성하자고 제안해 눈길을 끌었다.

기자소개 김동영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1/14 18:38:05 수정시간 : 2019/01/14 18:38:05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