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회 > 지역
  • 부산시, 초미세먼지주의보에 '총력' 대응…비상저감조치 시행
  • 기자윤나리 기자 nryoon@hankooki.com 승인시간승인 2019.01.14 18:32
[부산=데일리한국 윤나리 기자] 부산시는 기장군을 제외한 부산 전 지역에 초미세먼지 주의보가 발령됨에 따라 미세먼지 ‘비상저감조치’를 시행한다고 14일 밝혔다.

비상저감 조치로는 △도로 재비산먼지 제거 차량 운영확대 △구·군 노면 및 물청소차량 운행 △대형소각장의 소각물량 감축 △대기오염물질배출사업장(1~3종) 및 특별관리공사장에 대한 연료사용량 감축 또는 공정 조정 요청했으며, 이행여부에 대한 현장점검을 실시할 계획이다.

주의보 발령사항 신속한 전파를 위해 △건강취약계층을 위해 어린이집, 학교 등에 신속히 전파 △버스정류장 안내기 450개소, 교통전광판 82개소, 대기오염전광판 5개소 등 550여개의 전광판을 통하여 표출하고 있으며, △서부권역에 긴급재난문자(CBS)를 발송해 시민들이 쉽게 대기질 정보를 알 수 있도록 조치했다.

부산시 보건환경연구원은 국외로부터 초미세먼지가 지속적으로 유입되고 있어 15일 오전까지는 고농도현상이 지속되다가 오후부터 강한 풍속의 기류가 유입되면서 해소될 것으로 전망된다고 밝혔다.

부산시 관계자는 “현재로는 각 시·도별 비상저감조치 발령기준은 달리 적용되고 있지만, 오는 2월 15일부터 ‘미세먼지저감 및 관리에 관한 특별법’이 시행되면 수도권 발령기준과 같이 일원화된다”며 “고농도 미세먼지 발생 시에는 마스크 착용 및 실외활동 자제 등 개인 건강에 각별히 유의해주시고 대중교통 이용 등 미세먼지 저감 행동요령에 적극 동참해 주실 것”을 당부했다.

한편, 시는 지난해 11월에 시민체감형 대책이 보완된 6대 전략 17개 과제로 구성된 미세먼지 관리 종합대책을 수립해 원인별 맞춤형 저감 대책을 지속적으로 추진 중이다.

기자소개 윤나리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1/14 18:32:00 수정시간 : 2019/01/14 18:32:00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

오늘의 핫 이슈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