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남양주시
[남양주(경기)=데일리한국 이성환 기자] 경기 남양주시는 대중교통체계개편 용역착수 보고회를 14일 시장 집무실에서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보고회에는 조광한 시장을 비롯해 조응래 경기연구원 선임연구위원, 모무기 서경대학교 교수 등 해당분야 전문가와 관련부서 공무원 등이 참석했다.

용역수행 업체인 평화엔지니어링은 착수보고를 통해 3기 신도시 조성 방침에 따른 ▲대중교통 수단체계 개편 ▲대중교통 시설개선·확충 ▲대중교통 지역연계 확충 방안 등을 제시한 것으로 알려졌다.

조 시장은 "시민이 편리하도록 대중교통 수단을 잘 만드는 게 최고의 복지"라며 "특히 지역 간 연계노선 도입방안이 최우선 추진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용역은 금년 말 완료 예정이며, 시는 용역 결과물을 바탕으로 연차별 시행계획과 재원확보방안 등을 마련할 계획이다.

기자소개 이성환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1/14 17:08:04 수정시간 : 2019/01/14 17:08:04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