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연합뉴스
[데일리한국 조효민 기자] 토요일인 8일에는 서울의 아침 최저기온이 영하 11도까지 떨어지는 등 올 겨울 들어 가장 추운 날씨를 보일 전망이다.

기상청은 “이날 북서쪽에서 확장하는 찬 대륙고기압의 영향으로 전국이 대체로 맑은 가운데 충청도, 전라도에는 눈이 오는 곳이 있겠다”며 이 같이 예보했다.

이날 아침 최저기온은 영하 15도에서 1도이며, 낮 최고기온은 영하 5~4도로 올 겨울 들어 가장 추울 것으로 보인다.

기상청은 “바람도 강하게 불어 체감온도가 더욱 떨어질 전망”이라고 예측했다.

지역별 아침 최저기온은 서울 영하 11도, 인천 영하 9도, 춘천 영하 14도, 강릉 영하 7도, 대전 영하 7도, 대구 영하 6도, 부산 영하 4도, 전주 영하 6도, 광주 영하 4도, 제주 4도 등으로 예보됐다.

낮 최고기온은 서울 영하 3도, 인천 영하 4도, 춘천 영하 1도, 강릉 1도, 대전 영하 2도, 대구 1도, 부산 4도, 전주 영하 1도, 광주 1도, 제주 7도 등이다.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서해안에는 눈이 쌓일 것으로 예상된다.

이날까지 예상 적설량은 전북 서해안이 10㎝ 이상이며, 충남 서해안, 전북, 전남 서해안, 제주도 산지, 서해5도, 울릉도·독도는 2~7cm로 예측된다.

바다의 물결은 서해 앞바다에서 1~3m, 남해 앞바다에서 0.5~2m, 동해 앞바다에서 1~3.5m, 서해와 남해 먼 바다에서 최고 4m, 동해 먼 바다에서 최고 6m로 관측된다.

국립환경과학원에 따르면 이날 대기 확산이 원활해 전 권역의 미세먼지 등급은 ‘좋음’에서 ‘보통’으로 예측된다.

기자소개 조효민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12/08 03:00:48 수정시간 : 2018/12/08 03:00:48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

오늘의 핫 이슈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