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장품 브랜드 아멜리가 영업 종료 소식을 전하자 네티즌들이 다양한 반응을 보이고 있다.

아멜리는 지난달 30일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지난 10년간 아멜리를 사랑해 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드린다. 12월 31일을 마지막으로 영업을 종료한다”고 공지했다. 이어“갑작스러운 영업 종료 안내로 불편을 드리게 된 점 깊이 사과드린다”고 밝혔다.

또한 아멜리는 11월 30일부터 12월 31일까지 전제품 70% 할인을 실시한다. 3만원 이상 구매시 “멜팅 블랙 나이트바”를 증정한다.

기존 보유한 적립금은 12월 31일까지 사용이 가능하며 기간 이후에는 소멸된다. 아멜리 홈페이지 및 고객센터는 2019년 1월 31일까지 운영된다.

아멜리 영업 종료 소식에 네티즌들은 “아니 갑자기 왜”(tpdm****) “폐업 안하면 안되나요 인생템인데 홈페이지 폭주로 들어가지지도 않고 10년 가까이 써왔는데”(ioio****) “진짜 아쉽다 색상은 경쟁력 있는데 피드백을 전혀 안 들어서 용량도 안 줄이고 그렇다고 홍보도 딱히 안하고 이름 바꿔서 다시 나와도 될텐데”(twoh****) 등 반응이 이어지고 있다.

기자소개 이슈팀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12/01 09:17:36 수정시간 : 2018/12/01 09:17:3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