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2일 여의도서 물 분야 7개 학술단체 공동 개최
  • 사진=연합뉴스
[데일리한국 박현영 기자] 한국물학술단체연합회는 12일 오후 3시부터 서울 여의도 중소기업중앙회관 그랜드홀에서 물 분야 6개 학술단체와 공동으로 ‘국민을 위한 물 관리와 사회적 가치 실현을 위한 전문가 세미나’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세미나는 물관리 일원화를 맞아 통합물관리 실현을 위한 정책 과제와 ‘물을 통한 사회적 가치 실현’ 방안에 대해 국민의 시각에서 바람직한 방향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됐다. 세미나는 민간 전문가 주도로 진행된다.

첫 번째 세션에선 물관리 일원화 3법 통과 이후, 구체적인 정책 과제들에 대한 물 분야 전문가 토론으로 이뤄진다. 이어 두 번째 세션에선 올해 공공분야 화두인 ‘사회적 가치’를 물분야에서 실현해 나가는 방향에 대해 논의한다.

첫 세션 좌장을 맡은 민경석 경북대 교수는 “최근 물관리 일원화로 인해 물에 대한 인식과 역할의 패러다임이 변화하고 있다”며 “물관리 일원화에 대한 국민적 공감대를 이끌어 낼 수 있는 논의의 장이 되도록 하겠다”라고 말했다.

기자소개 박현영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10/11 21:41:10 수정시간 : 2018/10/11 21:41:10
AD

오늘의 핫 이슈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