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회 > 지역
  • 김해시, 도 협업 기업애로 청취 현장간담회 개최
  • 기자윤나리 기자 nryoon@hankooki.com 승인시간승인 2018.09.14 17:54
안하·병동농공단지 입주기업 규제애로 청취
  • 김해시는 경상남도와 함께 14일 한림면행정복지센터 대회의실에서 안하·병동농공단지 입주기업을 대상으로 규제개혁 기업현장 간담회를 개최했다. 사진=김해시 제공
[부산=데일리한국 윤나리 기자] 김해시는 경상남도와 함께 14일 한림면행정복지센터 대회의실에서 안하·병동농공단지 입주기업을 대상으로 규제개혁 기업현장 간담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기업인들의 애로사항 청취 및 해소를 위해 개최된 이번 간담회는 문승욱 경남도 경제부지사 주재로 진행됐다. 이날 참가한 기업에서는 안하농공단지 업종별 구역계획 변경, 농공단지 근로자 기숙사 지원사업 조건완화, 국도14호선(자동차 전용도로) 진영방향 램프설치 등을 건의했다.

이 자리에는 안하·병동농공단지 입주기업인 10명과 경상남도 및 김해시, 유관기관인 지방고용노동청 양산지청 등 관계자 20명이 참석했다.

시 관계자는 “대내외 어려운 경제 여건 속에서도 지역경제의 든든한 버팀목이 되어 주시는 기업인들에게 감사드리며 기업 규제 애로 사항을 적극 발굴·해소해 새로운 투자여건 조성 및 일자리 창출 등 지역경제 활성화 촉진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한편 김해시는 찾아가는 규제개혁신고센터, 기업과 함께하는 현장간담회를 관내 산업(농공)단지를 순회 방문하여 개최하고 있으며, 앞으로도 기업체의 규제애로 해소를 위해 현장 간담회를 지속적으로 실시할 예정이다.

기자소개 윤나리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9/14 17:54:54 수정시간 : 2018/09/14 17:54:54
AD

오늘의 핫 이슈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