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기상청 홈페이지 캡처.
[데일리한국 박창민 기자] 괌 부근에서 발생한 제15호 태풍 ‘리피’가 한반도에 영향을 미치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

12일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오전 3시께 괌 북쪽 약 810㎞ 해상에서 발생한 리피는 오전 9시 기준으로 시속 17㎞로 북북서 방향으로 이동하고 있으나, 14일 오전 9시쯤 일본 가고시마 동남동쪽 약 460㎞ 해상에서 열대저압부로 약해질 것으로 예상된다.

이 태풍의 현재 중심기압은 996hPa(헥토파스칼)이며, 강도는 ‘약’, 크기는 소형이다.

제14호 태풍인 ‘야기’ 역시 한반도에 영향을 미치지 않을 것으로 전망된다.

8일 오후 3시쯤 일본 오키나와 남동쪽 950㎞ 부근에서 발생한 야기는 이날 오전 9시 기준으로 오키나와 서남서쪽 약 300㎞ 부근 해상으로 북상했다.

야기는 13일 오전 9시쯤 중국 상하이 남서쪽 약 120㎞ 부근 육상으로 이동했다가, 14일 오전 9시에 중국 칭다오 서남서쪽 약 260㎞ 부근 육상으로 북상할 전망이다.

태풍이 한반도에 영향을 미치지 않는 가운데, 한반도를 덮친 폭염은 주말에도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

기상청은 이날 전국에 폭염이 지속되는 가운데 곳곳에서 소나기가 내릴 것이라고 예보했다.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북태평양고기압의 영향으로 전국에 가끔 구름이 많고 대기 불안정으로 인해 내륙을 중심으로 오후부터 밤사이 소나기가 내릴 것으로 예상된다.

예상 강수량은 제주도를 포함한 전국에서 10∼60㎜이며, 강원 영동 지역은 5㎜ 내외다.

서울을 비롯한 인천, 수원, 대전 등은 낮 최고기온이 35도 이상으로 치솟는 등 전국에 폭염이 이어질 전망이다.

낮 최고기온은 △서울 36도 △대전 35도 △대구 33도 △전주 34도 △광주 34도 △부산 32도 △춘천 34도 △강릉 28도 △제주 31도 △울릉도·독도 27도 등이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8/12 12:53:22 수정시간 : 2018/08/12 12:53:22
AD

오늘의 핫이슈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