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회 > 지역
  • 주한 네덜란드 부산주재 명예영사관 개관…김병구 명예영사 취임
  • 기자윤나리 기자 nryoon@hankooki.com 승인시간승인 2018.07.19 11:27
[부산=데일리한국 윤나리 기자] 부산시는 19일 오후 2시 사상구 감전동 소재 주한네덜란드 부산주재 명예영사관 개관식을 갖는다.

이번 명예영사관 개관으로 양국 기업인들이 경제 교류와 협력 방안에 중점을 두고 경제인들이 네트워킹하는 자리뿐 아니라 양국 국민이 실질적으로 경제와 문화를 통해 교류하고 소통하는 자리가 자주 마련될 것으로 기대된다.

주한네덜란드 명예영사에는 부산의 중견기업인인 ㈜동신유압 김병구 대표가 취임한다. 김병구 네덜란드 명예영사는 부산의 대표적인 장수기업인 ㈜동신유압의 대표이사로 혁신적인 경영 마인드로 해외 수출에 앞장서고 있는 경제 전문가로 손꼽힌다.

이날 개관식에 이어 오후 6시 수영구 소재 레스토랑에서 개최되는 축하 리셉션에서는 주한네덜란드 대사 및 네덜란드 기업 대표들이 참여해 부산시 관계자들과 부산-네덜란드간 네트워크 구축 및 상호 협력을 도모한다.

현재 부산에는 40개국의 명예영사관이 주재하고 있으며, 네덜란드 명예영사관 개관으로 유럽지역은 총 17개국 명예영사관이 부산에 상주하게 된다.

네덜란드는 6.25전쟁 때 5300여명의 젊은이들이 우리나라를 찾아와 자유와 평화를 위해 함께 싸웠던 우호 국가다.

현재 아시아 지역에서 중국 다음으로 한국과 교역량이 많은 국가로 조선업, 철강업을 비롯한 기업투자, 무역, 경제 등 다양한 분야 협력이 활발히 이뤄지고 있다.

또 네덜란드 로테르담항은 33여년간 부산의 자매항으로 민선7기 목표인 해양수도 부산의 역량강화와 도시발전을 이끌 방침이다.

오거돈 부산시장은 “네덜란드 명예영사관이 부산시에 개관을 하게 돼 네덜란드 주요 도시와 긴밀한 네트워크 구축 및 글로벌 사업 추진으로 부산 도시브랜드 가치 제고에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기자소개 윤나리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7/19 11:27:20 수정시간 : 2018/07/19 11:27:20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

오늘의 핫 이슈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