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회 > 지역
  • '넥센타이어 스피드레이싱’ 인제 스피디움서 15일 개최
  • 기자윤나리 기자 nryoon@hankooki.com 승인시간승인 2018.07.12 14:34
  • 2018 넥센타이어 스피드레이싱’ 4라운드가 오는 15일 인제군 인제스피디움에서 개최된다. 사진=넥센타이어 제공
[부산=데일리한국 윤나리 기자] '2018 넥센타이어 스피드레이싱’ 4라운드가 오는 15일 인제군 인제스피디움에서 개최된다.

최대 규모로 열리는 '넥센타이어 스피드레이싱'은 프로와 세미프로, 아마추어 레이스 등 총 10개 클래스에 다양한 차량과 선수가 참가한다. 선수들은 자신에게 맞는 클래스를 선택해 참여할 수 있다.

넥센타이어는 대회 당일 8개 동호회에서 300여대의 차량이 참여하는 서킷 체험 주행과 택시체험 이벤트 등을 진행한다. 또 대회 관람객을 대상으로 그리드워크, 레이싱 모델 포토타임, 피트스탑 챌린지, RC카(무선 조종 자동차) 레이스, 세발자전거 레이스를 운영하여 다채로운 볼거리와 즐길 거리를 제공한다.

휴가철을 맞은 가족단위 관람객들을 위해 개인 수영복을 준비하면 자유롭게 이용이 가능한 어린이용 에어바운스 풀장을 운영한다. 이외도 월드컵 시즌을 맞아 축구 이벤트, 페이스페인팅, 네일아트, 캐리커쳐 등 다양한 가족 이벤트가 마련된다.

경기는 당일 오후 1시부터 3시까지 네이버 스포츠를 통해 생중계되며, 21일 SBS스포츠 채널에서도 녹화 중계로 시청 가능하다.

총 6라운드로 진행되는 ‘2018 넥센타이어 스피드레이싱’은 오는 9월 1일 영암 서킷에서 5라운드를 개최한다.

기자소개 윤나리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7/12 14:34:14 수정시간 : 2018/07/12 14:34:14
AD

오늘의 핫 이슈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