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회·지역뉴스 > 사회일반
  • 고혈압약 발암물질 발사르탄 검출..식약처서 확인가능 "발암물질 안나오는게 대체 뭐냐"
  • 기자이슈팀기자 승인시간승인 2018.07.09 07:03
혈압약에서 발암물질 성분인 발사르탄 성분이 검출되자 네티즌들인 분노하고 있다.

고혈압 치료제로 사용되는 발사르탄에서 발암물질로 작용하는 성분이 발견됐다. 이에 지난 7일 식약처는 해당 성분을 사용한 고혈압약 판매를 중단한다고 밝혔다.

발사르탄은 혈관을 수축하는 호르몬을 억제해 혈압을 낮추는 성분이다. 유럽의약안전청은 중국 제지앙 화하이사에서 만든 발사르탄에서 발암의심물질이 검출됐다는 사실을 알렸다.

현재 발암물질인 발사르탄을 사용한 고혈압약 219개 항목의 회수를 결정했으며 식약처도 판매중단조치 결정을 내린 상태다. 제품은 식약처 홈페이지에서 확인 가능하다.

네티즌들은 "맨날 복용하는 약인데", "보통 약도 아니고 혈압약에서?", "발암물질 안나오는게 대체 뭐야", "사람이 먹는 약에서 이게 무슨", "지금 약먹는 사람이 얼마나 많은데" 등의 반응을 보였다.

기자소개 이슈팀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7/09 07:03:03 수정시간 : 2018/07/09 07:03:03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