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회 > 지역
  • 부산시, 16일 여성폭력예방 ‘보라데이’ 캠페인
  • 기자윤나리 기자 nryoon@hankooki.com 승인시간승인 2018.06.15 11:20
여성긴급전화 1366센터와 함께 가정폭력·데이트폭력·아동학대 예방 캠페인
  • 부산시는 여성긴급전화1366 부산센터와 함께 16일 오후 2시 어린이대공원 만남의 광장에서 ‘보라데이 릴레이 캠페인’을 펼친다. 사진=부산시 제공
[부산=데일리한국 윤나리 기자] 부산시는 여성긴급전화1366 부산센터와 함께 16일 오후 2시 어린이대공원 만남의 광장에서 ‘보라데이 릴레이 캠페인’을 펼친다고 15일 밝혔다.

‘보라데이 캠페인’은 ‘LOOK AGAIN, 당신의 관심으로 여성폭력을 멈출 수 있습니다’ 라는 슬로건으로 2014년부터 여성가족부에서 매월 8일을 보라데이로 지정한 후 전국 광역시도 18곳에 위치한 여성긴급전화 1366센터를 중심으로 실시하고 있다.

캠페인에는 경찰, 구·군, 가정폭력상담소 및 가정폭력피해자 보호시설, 아동보호전문기관 등 유관단체 16개 기관이 합동으로 △여성폭력 추방 및 아동학대 방지 구호와 함께 참여기관 합동 행진 △여성폭력, 데이트폭력, 디지털성폭력 추방 및 아동학대 예방 결의문 낭독 △네일아트,우드공예 체험, 풍선아트, 부직포 가방만들기, 판넬 전시 등 다양한 시민 참여활동을 통해 여성폭력에 대한 관심과 예방의식을 높일 계획이다.

한편, 부산시 여성긴급전화 1366 부산센터는 최근 늘어나는 스토킹, 데이트폭력, 디지털성폭력 등 극심한 심리적 불안과 개인정보 노출로 심각한 폭력 피해 여성들을 위해 즉각적인 전문기관의 도움이 필요하면 법률지원, 의료비, 긴급보호 등 지원을 하고 있다.

아울러 가정폭력, 성폭력, 성매매 등으로 긴급한 구조·보호 또는 상담을 필요로하는 여성들이 365일 24시간 언제라도 피해상담과 보호를 받을 수 있다. 여성긴급전화 1366부산센터는 국번없이 1366번으로 전화하면 된다.

부산시 관계자는 “가정폭력 및 아동학대 예방은 조기발견을 위한 주변의 관심이 필요하고, 아동·여성에 대한 폭력에 활동을 지속적으로 전개해 건강한 가족문화를 만들어 나가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기자소개 윤나리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6/15 11:20:44 수정시간 : 2018/06/15 11:20:44
AD

오늘의 핫 이슈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