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회 > 지역
  • 건축전문가와 함께하는 부산건축투어 30일부터 시작
  • 기자윤나리 기자 nryoon@hankooki.com 승인시간승인 2018.06.15 11:09
상·하반기 8가지 주제로 진행·21일까지 참가자 모집
  • 부산시는 건축전문가와 함께 떠나는 부산건축기행인 건축투어를 오는 30일 가덕도 근대건축투어를 시작으로 상·하반기로 나눠 진행한다. 사진=부산시 제공
[부산=데일리한국 윤나리 기자] 부산시는 건축전문가와 함께 떠나는 부산건축기행인 건축투어를 오는 30일 가덕도 근대건축투어를 시작으로 상·하반기로 나눠 진행한다고 15일 밝혔다.

올해 건축투어는 8가지 주제로 상반기에는 ▷가덕도 근대건축투어(가덕도등대~외양포마을) ▷해양 건축투어(국립해양박물관~흰여울마을)를 진행한다.

하반기에는 ▷시간이 멈춘 곳 매축지(안용복기념관~매축지마을) ▷건축제의 중심에서ⅠⅡⅢ(부산건축주간 전시투어) ▷영화의 도시 부산(영화의 전당~부산영화체험박물관) ▷2018 부산다운건축상수상작 등을 투어한다.

30일에 진행되는 ‘가덕도 근대건축투어’는 30명을 모집한다. 오전 9시 30분에 부산시청에서 출발해 대항새바지 인공동굴을 둘러본 후 점심식사를 하고 외양포마을과 가덕도등대를 방문 4시 30분경 부산시청에서 해산한다.

가덕도는 일제시대 군사시설인 포대진지와 사령관 관사 등 군용 건물 32개 동과 일본군 헌병대가 사용했다고 하는 우물에 이르기 까지 일제강점기의 흔적이 가장 많이 남아 있는 부산의 마을로 평가 받고 있다. 이러한 역사의 흔적이 고스란히 담긴 섬을 둘러보며 세월의 흔적을 찾을 수 있다.

내달 14일에 진행되는 건축투어는 ’영도 해양건축투어‘을 주제로 진행되고 참가자 35명을 모집한다. 오전 10시 부산역 앞에서 출발해 영도대교 도개 모습과 부산대교를 한눈에 볼 수 있는 전망대인 영도웰컴센터와 외관이 유선형의 선박 형태를 띤 해양교육체험공간인 국립해양박물관을 방문하고 점심식사 후 어촌마을에 예술을 입혀 문화마을로 탈바꿈한 흰여울마을을 둘러본 후 오후 4시 부산역에서 일정이 마무리 될 예정이다.

가덕도 근대건축투어와 영도 해양건축투어 모집기간은 21일까지 선착순으로 모집한다. 참가비는 1만5000원(식대, 해설비, 차량포함)이다. 참가신청은 부산건축제 홈페이지에서 신청하면 된다.

기자소개 윤나리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6/15 11:09:44 수정시간 : 2018/06/15 11:09:44
AD

오늘의 핫 이슈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