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회 > 사회일반
  • ‘어금니 아빠’ 이영학, 충격 과거…“중학생 시절 성폭행·성희롱 일삼아” ‘깜짝’
  • 기자이슈팀 기자 love7777@hankooki.com 승인시간승인 2018.05.17 19:08
  • (사진=방송 캡처)
어금니 아빠 이영학의 충격적인 과거가 재조명되고 있다.

과거 SBS ‘그것이 알고싶다’에서는 ‘악마를 보았다-어금니 아빠 이영학의 두 얼굴’ 편이 방송된 바 있다.

이날 방송에서 이영학의 중학교 동창은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이영학이 작은 여자아이 초등학생 데려다가 성폭행을 했다고 했다. 4,5살 되는 애들 귀엽다고 하면서 데려와서 만졌다고 이야기 했다”라고 폭로해 충격을 안겼다.

이어 당시 이영학과 함께 가출했다는 또 다른 동창은 “빈집에 여자애가 한 명 남아 있던 날이 있었다. 그때 이영학이 걔를 성폭행하자고 해서 3명 정도가 집단으로 여자애를 성폭행했다”라고 털어놔 모두를 경악케 했다.

또한 이영학의 중학교 선생님은 “성적인 이야기를 하고 다녀서 혼낸 적이 있었다”라며 “부유한 집안의 자제인 탓에 큰 제제를 받지 않았다”라고 밝혔다.

기자소개 이슈팀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5/17 19:08:16 수정시간 : 2018/05/17 19:21:59
AD

오늘의 핫 이슈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