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회 > 사회일반
  • 구리시, 75번 중형버스 '대형으로 교체' 운행
  • 기자이성환 기자 승인시간승인 2018.05.17 16:52
市 "갈매지구-봉화산역-석계역 구간 이용객 불편, 상당부분 해소될 것"
  • 경기 구리시의 갈매역~석계역을 오가게 될 75번 대형(40인승) 버스. 사진=구리시 제공
[구리(경기)=데일리한국 이성환 기자] 경기 구리시는 갈매역~석계역을 오가는 75번 중형버스(25인승) 8대 중 4대를 대형(40인승)으로 교체 운행키로 했다고 17일 밝혔다.

교체는 이달 말까지 순차적으로 이뤄진다.

75번 버스는 갈매지구에서 서울시로 출퇴근하는 지역 주민의 주요 대중교통수단으로, 갈매지구-봉화산역-석계역 구간을 8~25분 간격으로 운행 중이다.

대형버스로의 교체를 마치면 수송 가능 인원이 늘어나 출퇴근 시간대 승차 불편이 상당부분 해소될 전망이다.

해당 운수회사의 운영 방침에 따라 대형버스 교체 시 운행시간도 늘어난다.

첫차 시간은 오전 6시→오전 5시30분으로 30분 앞당겨지고, 막차 시간은 오후 10시→오후 10시30분으로 30분 연장된다.

예창섭 시장 권한대행은 "이번 대형버스 교체로 이용객들의 불편이 상당부분 해소될 것으로 기대된다"며 "앞으로도 갈매지구 주민의 대중교통 이용편의 증진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기자소개 이성환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5/17 16:52:29 수정시간 : 2018/05/17 16:52:29
AD

오늘의 핫 이슈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