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회 > 지역
  • 군위군, 김수환 추기경 선종 9주기 추모 참배
  • 기자 박병철기자 pbc153@hankooki.com 승인시간승인 2018.02.14 11:17
  • 작년 김수환 추기경 생가를 찾아 추모 참배를 하고 있는 김영만 군위군수(사진=군위군 제공)
[군위(경북)=데일리한국 박병철 기자]군위군(군수 김영만)은 14일 오전 김수환 추기경 선종 9주기를 맞아 김영만 군위군수를 비롯한 군의회 의원 및 간부 공무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추기경의 생가를 찾아 고인을 기억하고 영원한 안식을 기원하는 추모 참배의 시간을 가졌다.

군위읍 용대리에 위치한 추기경의 생가는 추기경께서 군위보통학교를 마치고 지금 대구가톨릭대의 전신인 성유스티노신학교에 입학할 때까지 형인 동한(가롤로) 신부와 함께 어린 시절을 보낸 곳이다. 김 추기경은 생전에 가끔 이 집을 찾아와 당시를 회상하기도 했던 곳이다.

한편 군은 김수환 추기경의 생전 철학인 '사랑과 나눔'정신을 계승하고 확산시킬 수 있는 정신문화 공간을 마련하기 위해 작년 추기경의 생가가 남아 있는 군위읍 용대리 일원에 추모전시관, 청소년 수련시설 등을 포함한'김수환 추기경 사랑과 나눔 공원'을 조성했다.

기자소개  박병철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2/14 11:17:51 수정시간 : 2018/02/14 11:17:51
AD

오늘의 핫 이슈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