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회 > 사회일반
  • [오늘(14일)날씨] 설 연휴 앞두고 '미세먼지' 기승...일부 지역엔 '눈·비'
  • 기자박창민 인턴기자 philux@hankooki.com 승인시간승인 2018.02.14 02:00
  • 서울 광진구에서 바라본 강남 일대가 부옇게 흐려보이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제공
[데일리한국 박창민 인턴기자] 수요일인 14일, 설 연휴를 앞두고 미세먼지가 기승을 부릴 것으로 예상된다.

이번 대기질 상태 악화는 중국 등 국외 미세먼지의 유입에 따른 것으로 수도권·강원 영서·충청·전북은 '나쁨' 수준을, 그 밖의 권역도 '한때 나쁨' 수준을 유지할 것으로 보인다.특히 전라·경상 등 일부 남부지방은 15일 오전까지도 일시적으로 농도가 높아질 수 있겠다.

전국의 날씨는 대체로 흐린 가운데 일부 지역에서는 눈 또는 비가 내리겠다. 중부지방은 흐린 후 오후에 차차 개겠으나, 서울·경기도(남부 제외)와 강원도(산지 제외), 충북북부, 경북북부 내륙에서는 눈이 올 것으로 관측됐다.

예상 적설량은 강원산지는 2~7cm, 강원도(산지 제외)는 1~5cm, 경기도(남부 제외)·충북북부·경북북부내륙은 1~3cm 내외다.

전국의 기온은 오전 중에 춘천·청주를 제외를 대부분의 지역이 영상1~4도 내외의 기온을 보이며 낮부터는 영상 10도 이상으로 올라가 어제보다 따뜻한 하루가 될 것으로 보인다.

오전 10시 기준 전국 주요 도시별 기온은 △서울 1도 △춘천 -4도 △강릉 1도 △대전 0도 △청주 -1도 △대구 -2도 △광주 0도 △전주 1도 △부산 4도 △제주 5도 △백령도 2도 △울릉도·독도 2도 등이다.

오후 기온은 △서울 8도 △춘천 8도 △강릉 11도 △대전 11도 △청주 10도 △대구 14도 △광주 13도 △전주 11도 △부산 14도 △제주 15도 △백령도 3도 △울릉도·독도 10도 등으로 기상청은 내다봤다.

기상청에 따르면, 이번 설 연휴기간인 15일~17일에는 대체로 맑겠으나, 남부지방과 제주도는 가끔 흐린 날씨를 보이겠다. 연휴 마지막 날인 18일은 전국에 구름이 많겠고, 제주도에서는 일부 비가 오는 곳이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기자소개 박창민 인턴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2/14 02:00:13 수정시간 : 2018/02/14 02:00:13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

오늘의 핫 이슈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