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기상청 제공/연합뉴스
[데일리한국 박창민 인턴기자] 13일 오전 6시 30분께 경북 포항시 북구 북서쪽 5㎞ 지역에서 규모 2.6 지진이 발생했다.

진앙은 북위 36.07도, 동경 129.33도이며 지진 발생 깊이는 9㎞다.

기상청은 "경북 포항지진 여진으로 파악된다"고 밝혔다.

기상청은 이 지진을 지난해 11월 15일 포항에서 일어난 규모 5.4 지진의 92번째 여진으로 파악했다.

앞서 지난 11일에도 포항에서 규모 4.6 지진이 발생, 4명이 입원했고 39명이 병원에서 진료받고 집으로 돌아갔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2/13 10:26:25 수정시간 : 2018/02/13 10:26:25
AD

오늘의 핫이슈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