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방송문화진흥회가 MBC 신임 사장에 최승호 PD를 내정했다는 소식이 7일 전해졌다.

최승호 PD가 신임 사장으로 확정될 경우 해고 언론인 출신으로서는 최초의 MBC 사장이 되는 셈이다.

최 PD는 MBC 의 전성기를 이끌었던 PD 중 하나로, 이명박 정부 시절 해고돼 언론사 '뉴스타파'를 설립, 앵커 및 PD로 활동했다.

또한 자백(영화)과 공범자들의 다큐멘터리 영화를 제작하며 대중의 관심을 모았다.

최 PD는 방송 스태프의 노동조건 개선, 표준 계약서 도입, 비정규직 대표와 정기적 현안 협의, 독립제작사와 수평적 동반자 관계 등의 공약을 내놓은 바 있다.

또한 "MBC 사장을 마치면 저널리스트로 돌아가고 정치권에 기웃거리지 않겠다"는 약속을 하기도 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7/12/07 17:38:54 수정시간 : 2017/12/07 17:38:54
AD

오늘의 핫이슈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