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출처=Pixabay
[데일리한국 신영선 기자] 금요일인 13일, 전국 대부분 지역이 맑은 가운데 춥겠다.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한반도 서해상에서 동진하는 고기압의 영향으로 화창하겠다. 울릉 및 독도는 오후까지 비가 오겠다. 예상 강수량은 5~10㎜정도다.

또한 북서쪽에서 찬 공기가 유입돼 쌀쌀하겠다. 체감온도는 더 낮아질 것으로 전망, 기상당국은 건강관리에 유의하길 당부했다.

이날 오전 10시 기준 주요 도시별 기온은 △서울 11도 △춘천 8도 △강릉 12도 △대전 10도 △청주 8도 △대구 13도 △광주 12도 △전주 10도 △부산 16도 △제주 17도 △백령 14도 △울릉 및 독도 16도 등이다.

오후 최고 기온은 △서울 20도 △춘천 19도 △강릉 18도 △대전 19도 △청주 19도 △대구 21도 △광주 20도 △전주 19도 △부산 23도 △제주 20도 △백령 17도 △울릉 및 독도 18도 등으로 기상청은 내다봤다.

이 밖에 전 권역의 미세먼지와 오존 농도는 '좋음'에서 '보통' 수준을 유지할 것으로 예보됐다.

한편 동해남부해상에는 풍랑특보가 발효, 항해나 조업하는 선박은 유의해야 한다고 기상청은 당부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7/10/13 10:38:22 수정시간 : 2017/10/13 10:38:22
AD

오늘의 핫이슈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