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해운대그랜드호텔이 14일 오후 5성 호텔을 기념하는 현판식 행사를 가졌다. 사진=해운대그랜드 호텔 제공
[데일리한국 윤나리 기자] 해운대그랜드호텔이 14일 오후 5성 호텔을 기념하는 현판식 행사를 가졌다.

해운대그랜드호텔은 지난 8월 2일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관광공사로부터 우수한 평가를 통한 5성 등급을 받았다. 관광호텔 5성 등급은 현장평가 700점, 암행평가 300점 등 총 1000점 만점 중 90% 이상 점수를 받는 호텔에 한해 그 자격이 부여된다.

해운대그랜드호텔은 1996년 개관해 객실 320개, 수영장, 멤버피트니스센터 시설, 코리안 캐주얼 다이닝 뷔페레스토랑 등을 갖추고 있다.

또 국내외 다양한 MICE 행사 등을 통해 2015년 대한민국 최우수 컨벤션 호텔상 대상을 수상했으며 10년째 부산국제영화제 공식 본부 호텔로 지정됐다.

손련화 해운대그랜드호텔 대표이사는 "오픈한 지 21년 차에 접어드는 해운대그랜드호텔이 높은 점수로 5성 등급을 받으며 명실상부한 최고의 호텔로 공식 인정받게 됐다“며 섬”세하고 진정성 있는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앞으로도 더욱 정진하겠다"고 말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7/09/15 18:38:03 수정시간 : 2017/09/15 18:38:03
AD

오늘의 핫이슈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