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사진=YTN 뉴스 제공)
'서울로 7017' 개장에 대한 논란이 이어지면서 이에 대한 누리꾼들의 반응이 엇갈리고 있다.

서울시는 20일 오전 10시 전면 개방을 시작으로 서울역 고가를 비롯한 만리동 광장, 서울역 광장 등 일대에서 다채로운 서울로 7017 개장 기념 행사를 연다고 밝혔다.

'서울로 7017'은 지난 1970년 차량길로 준공돼 2017년 17개의 보행길로 다시 태어난다는 의미를 담고 있다.

이에 대해 누리꾼들은 rose****“나만 지저분해 보이나? 난 되게 난잡해 보이는데”, 6408****“매연 마시며 걸어도 괜찮을까”, sang****“서울로7017도 지금은 어설프지만 시간이 지나면 서울만의 특별한 공간이 될거라 본다”등 엇갈린 반응을 보이고 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7/05/20 13:35:24 수정시간 : 2017/05/20 13:35: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