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제·부동산 > 경제일반
  • 아산 삼성디스플레이 공장서 근로자 추락사…"투신 추정"
  • 기자(아산=연합뉴스) 김소연기자 승인시간승인 2016.01.28 13:40
28일 오전 10시 30분께 충남 아산시 탕정면 삼성디스플레이 10층 높이의 공장동 건물 앞 바닥에서 근로자 김모(43)씨가 쓰러진 채 발견됐다.

김씨는 신고를 받고 출동한 119 구급대원에 의해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숨졌다.

이 건물 옥상에는 그의 옷과 신분증 등이 발견됐다.

유서는 아직까지 발견되지 않았다.

그는 숨지기 직전 112에 "건물에서 투신하겠다"고 신고했고, 경찰 등이 현장으로 출동하던 중 사고가 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김씨가 10층 높이에서 스스로 몸을 던진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기자소개 (아산=연합뉴스) 김소연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6/01/28 13:40:50 수정시간 : 2016/01/28 13:40: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