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회 > 사회일반
  • 제2롯데월드 쇼핑몰 지하서 물 새고 서울 곳곳서 한파 민원
  • 기자 (서울=연합뉴스) 채새롬기자 승인시간승인 2016.01.24 10:38
수도관·계량기 동파, 고드름 제거, 급수지원, 현관문 동결 등
23일 오후 11시 50분께 제2롯데월드 쇼핑몰 지하 3층 엘리베이터 인근 천장에서 물이 새 주차장 이용객들이 불편을 겪었다.

롯데월드몰은 신고 접수 후 20분 만에 조처를 해 큰 피해는 없었다.

롯데월드몰 관계자는 "추위와 무관하게 공조기에서 물을 빼는 과정에서 배관 이음매가 헐거워 누수됐다"며 "부상자나 재산 피해는 없었다"고 밝혔다.

서울 시내에는 이날 '최강 한파'로 인한 민원이 속출했다.

24일 서울시 소방재난본부에 따르면 전날 오후 6시부터 이날 오전 6시까지 관련해 총 47건의 민원이 접수됐다. 수도관·계량기 동파가 20건, 고드름 제거 13건, 급수지원 3건, 현관문 동결 3건, 기타안전조치 8건 등이다. 한파로 인한 인명 피해를 신고한 사례는 없었다.

서울시 상수도사업본부에도 계량기 동파 신고가 잇따랐다. 전날 오후 5시부터 이날 오전 5시까지 40건의 동파가 신고됐다. 전날 주간(오전 5시∼오후 5시)에는 총 66건이 접수됐다.

기자소개 (서울=연합뉴스) 채새롬기자 다른기사보기
올해의 차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6/01/24 10:38:21 수정시간 : 2016/01/24 10:38:21
올해의 자동차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