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14일 오후 5시 56분께 강원 영월군 주천면 신일리 주천강 구다리 아래에서 이모(66·여)씨가 물에 빠진 채 숨져 있는 것을 119구조대가 발견했다.

일행과 함께 주천강을 찾은 이씨는 물에 들어가 다슬기를 잡던 중 변을 당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목격자 등을 상대로 정확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4/07/14 19:32:35 수정시간 : 2014/07/14 19:32:35
AD

오늘의 핫이슈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