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제·부동산 > 경제일반
  • 여수산단 화학공장서 불…2명 화상
  • 기자(여수=연합뉴스) 김재선기자 승인시간승인 2014.07.03 13:31
3일 오전 10시 20분께 전남 여수시 여수산단의 한 업체 EPS공장(스티로폼 원재료 생산공장)의 원료 회수탱크 주변 배수로 공사 중에 불이 나 자체 소방대에 의해 20여 분만에 진화됐다.

이 불로 최모(38)씨 등 협력업체 직원 2명이 화상을 입고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으며 원료이송펌프 일부가 불에 탔다.

이날 불은 배수로를 확장하기 위해 작업자들이 그라인더로 바닥 콘크리트의 파쇄 작업을 벌이던 중에 튄 불꽃이 가까이 있던 원료이송펌프에서 일부 새나온 원료에 옮겨 붙으면서 발생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과 소방 당국은 목격자 등을 상대로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기자소개 (여수=연합뉴스) 김재선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4/07/03 13:31:36 수정시간 : 2020/02/07 17:33:5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