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스포츠 > 문화
  • 아파트단지 도로에서 3살 여아 택시에 치여 숨져
  • 기자
    승인시간승인 2014.06.09 18:38
(창원=연합뉴스) 지난 7일 오후 7시 25분께 경남 창원시 마산회원구의 한 아파트 단지 내 도로에서 윤모(56)씨가 몰던 택시에 이 아파트 주민 김모(여·3)양이 부딪쳤다.

김 양은 곧바로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았으나 다음 날인 8일 오전 숨졌다.

윤 씨는 경찰 조사에서 "주차된 차량 사이에서 뛰어나오는 아이를 미처 보지 못했다"고 진술했다.

경찰은 윤씨를 안전운전 의무 위반 혐의로 입건해 정확한 사고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4/06/09 18:38:22 수정시간 : 2020/02/07 17:31:36